진영 휴게소 안 벽쪽에 보면 "건축도자의 새로운 선택, 김해 클레이아크 미술관"이라는 글과 함께 클레이아크 미술관 사진이 붙어있다. 직장인 통영과 집인 부산을 주말마다 오가면서 수시로 봤던 사진이었지만 언젠가 꼭한번 가야지 하는 마음만을 뒤로한채 까맣게 잊고있었다. 그러던 중 그녀를 처음 만난 날, 우연히 클레이아크 얘기가 나왔고, 언젠가 함께 그곳에 가기로 약속을 했다. 그리고... 오늘이 바로 그날이다.^^

여기서 잠깐, 클레이아크, 클레이아크 하는데. 과연 무슨 뜻일까? 흙을 의미하는 클레이(CLAY)와 건축을 뜻하는 아크(ARCH)를 조합한말로써 건축도자(Architectural Ceramic) 분야를 뜻한다고한다. 쉽게 말해서 건축과 도자 분야의 퓨젼 개념이랄까... 옛스러운 느낌의 도자와 현대식이라는 건축 분야의 만남... 참신한 아이디어인듯^^


클레이아크 미술관 입구의 전경. 도자하면 옛스러움을 떠올리기 마련인데.. 무척이나 현대적이고 깔끔한 건물이다. 2001년도에 아이디어가 나왔고, 2006년도에 첫 오픈을 했다고한다. 입구에서 티켓을 끊고 발길을 돌리려는데 문득, 소성, 무소성이란 단어가 보인다. 이게 머지? 알고보니 체험관이란 곳이 있어서. 직접 자기를 만들어볼수있다고 한다. 이때 소성은 완성 후 가마에 굽는 과정을 거치는것이고, 무소성은 제작 후 그냥 바로 집으로 가져갈 수 있다고한다. 단순한 마음에 무소성으로 해서 들고가야지 했는데.. 찌그러지고 바스러져서 나중에 후회를...ㅠㅠ 정말 오래도록 보관하고싶다면 소성을 선택하시길..^^;


클레이아크 미술관 입구로 들어가면 원형의 돔형태의 건축물안에 자기로 구워만든듯한 다양한 형태의 조형물들이 전시되어있다. 무척이나 현대적이면서도 고전적인 독특한 느낌이다.


내 전속모델 님... 전시장 벽에 기대어 한컷...^^ 어깨 너머로 타일을 배열하여 만들어둔 미술 작품이 보인다. 미술관임에도 여기저기 사진찍는 사람들이 많이 있고, 사진을 찍을만한 장소도 곳곳에 많이 있다. 멀리있고 어려운 예술이 아니라, 가까이 있고 친근한 예술을 지향한달까...^^


채색된 세라믹 타일과 불로 구운 벽돌로 만들어진 조형물에 앉아 한 컷. 분명히 한국적인 소재로 만들었음에도 왠지 그리스 신전의 그것처럼 이국적인 분위기를 풍긴다...^^


전시관으로 들어가니 독특한 형태의 조형물이 보인다. 멀리로 보이는건 책장같은 곳에 기와가 책대신에 잔뜩 꽂혀있었고, 앞쪽엔 기와장들 위로 와이어들이 묘한 입체감을 이루며 감겨있다. 원래 기와는 지붕을 덮어줄 뿐이지만 여기선 오히려 주춧돌의 느낌을 준달까. 조형물 사이를 거닐며 공간이 왜곡된 듯한 묘한 느낌을 받았다.


양쪽으로 쌓여있는 기왓장들이 가느다란 실들을 묶어두고있다. 분명히 정적인 조형임에도 곧 긴장이라는 실이 끊어질것같은 팽팽한 운동감이 느껴진다.


국내외의 건축물과 도자에 관한 액자가 있는 방.


2층 전시관을 나서며... 깔끔하고 세련된 전시장 곳곳이 포토 포인트다...^^ 그래서일까 DSRL 카메라와 장비를 가진 사람들도 많이 보인다^^ 


2층에서 올려다본 미술관 내 돔형 지붕. 푸르른 쪽빛 하늘에 새겨진 무늬들이 청자의 상감마냥 아름답다.
 

1층과 2층을 이어주는 나선 계단... 묘한 원근감이 느껴진다.


미술관 뒷편으로 나와 클레이아크 타워쪽으로 걸어올라가는길... 뒷배경으로 클레이아크 미술관이 내려다보인다. 가벼운 산책코스로도 그만^^ 이제 우리 제법 잘 어울리죠? ^^


클레이아크의 상징과도 같은 클레이아크 타워. 무려 20미터에 달하는 탑으로 채색하여 '구워진' 타일이 1000여장이나 붙어있다고한다.


클레이아크 타워를 지나 체험관으로 들어서자. 잠시후 숙달된 조교님의 소개와 함께 강의가(?) 시작되었다. 한 테이블에 4명씩 앉아(우리 테이블엔 우리커플과 또 다른 커플^^) 지루하지않게끔 간단한 게임으로 체험이 시작되었다. 이제부터 찰흙으로 그릇이나 악세사리를 만들건데 게임에서 이긴 팀이 보다 많은 찰흙을 얻을수있단다. 처음엔 점잔빼고 있던 사람들도 그말을 듣곤 눈에 불을켜고 게임에 임한다. 게임은 두가지. 찰흙을 얼마나 길게 늘어뜨리느냐가 첫번째, 찰흙을 얼마나 둥글게 펴서 만드느냐가 두번째 미션이다.


결국 게임의 승패와 상관없이 모두다 고르게 찰흙을 받아갈수있었지만(이런 사기꾼.ㅋ) 사실은 그릇을 만들기 위한 선행작업이었다. 둥글게 펴서 만든 찰흙은 그릇의 바닥이되고 길게 늘여뜨린 흙은 그릇의 몸통을 쌓아올리기위한 재료가 되었다.^^


본작품(?)을 만들기에 앞서 워밍업으로 혜정이가 만든 물고기...^^


열심히 흙을 다듬는 모습...


짜쟌... 류혜정표 꽃병 드디어 완성... 김해 자기(?) 아가씨 뭐 그런 포즈로..ㅋㅋ

 

열심히 흙을 다듬는 필자. 앞의 꽃병과 만드는 방법은 대동소이한데 대신 겉모습이 평평해 지게끔 물을 묻혀 손가락으로 쓸어내려준다. 크기가 커서 밥그릇 같지만 사실은 머그잔이라는...^^;


다른 사람들이 하나둘 사라져감에도 열심히 열중해 있는 필자. 너무 열중해서 옆에서 사진찍는 줄도 몰랐네...^^; 완성된 작품(?)은 옆에 보이는 종이 상자에 담아 가면된다^^


꽃병과 머그잔을 완성하고 흐믓한 마음까지 함께 상자에 담아 걸어내려오다보니 어느덧 해가 져서 어둑어둑하다. 도심에서 벗어나 위치한 미술관이기에 현대적 건축물과 자연의 조화로움마저 느껴진다.

사진도 안되고, 격식을 갖추어야하고, 엄격한 분위기의 미술관이 아닌. 찍고, 만지고, 느끼고, 체험할수 있는 미술관, 클레이아크... 마음의 여유를 찾고 싶으시다면 마치 사랑과 영혼의 한장면처럼 연인들끼리, 친구들끼리, 흙을 만져(?)봄은 어떨까...^^


재미있게 보셨다면 추천 부탁드릴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김해시 진례면 |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
재미있으셨나요? 그렇다면 연애사용설명서를 '구독' 해보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Bluepango
    2008.12.19 11:52 신고

    와~~ 멋지군요. 한국에도 저렇게 멋진 미술관이 있다니...
    전 미술쪽에는 흥미가 없어서 미술 전시회는 아마도 두세번 정도 가본거 같아요.

    체험하는 모습도 진지하니 보기 좋습니다.^^

  3. BlogIcon 빛이드는창
    2008.12.19 12:46 신고

    작품 만드는 솜씨가 수준급인데요.
    다음에 한컷 보여주세염...^^

  4. BlogIcon 마래바
    2008.12.19 13:39 신고

    자주 접하지 않는 경험들이지요.. 요즘은 제법 많은 곳에서 체험할 수 있는 것이긴 하지만..
    머그컵을 만드는데 물레는 사용하지 않는 모양이네요 ? ^^;;

  5. BlogIcon 루비
    2008.12.19 15:07 신고

    아우....느낌 무지 좋은데요..
    특히 5,6번째 사진 정말 따스한 느낌....
    캐논 특유의 부드러운 느낌이...
    손을 뻗어 만져보고 싶어요.

    그리고 아름다운 분의 사진.
    사진을 몇 번째 보는데
    사랑의 묘약을 드셔서 그런지
    점점 아름다워져 가는 느낌이에요.

    점점 자연스럽게 가까워져 가는 두 분의 셀프 포즈가
    정말 한 폭의 그림입니다요..

    • BlogIcon 라이너스™
      2008.12.20 08: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사진의 달인이신 루비님이
      그런 말씀을하시니 송구스럽네요.ㅎㅎ;
      점점 아름다워진다..^^
      제가 칭찬 들은거보다 더 기쁘네요.
      감사합니다^^

  6. BlogIcon [subit]
    2008.12.19 21:17 신고

    오오오오오오 옷 +_+ 전속모델 +_+ 멋지시군요
    모바일 화보집은 언제쯤? 쿨럭;;; =_=;;
    일광해수욕장옆에도 기장 도자기 센터가 있는데,
    미리 신청하시고 가면 거기서도 도예체험 하실 수 있어요 ㅋ
    돌리는거;;;~ 온리유~ ㅋㅋㅋ

    • BlogIcon 라이너스™
      2008.12.20 08: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감사합니다^^
      subit님 블록에도 한번씩
      들리는데 요샌 포스팅이없으셔서
      글을 남길까 망설이다 그냥왔었는데.^^;
      잘 지내시죠?
      기장에도 도자기 센터가 있군요.
      꼭 참조하겠습니다. +_+

  7. BlogIcon 세담
    2008.12.21 16:40 신고

    도자기 센터 보다
    라이너스님 사진이 더 예술이네요~~~ㅎㅎㅎㅎ

  8. BlogIcon 바람처럼~
    2009.08.28 21:56 신고

    전 다른거보다 전속모델분과 라이너스님의 모습에 눈이 갑니다 ㅎㅎㅎ

  9. BlogIcon gemlove
    2009.08.28 22:15 신고

    와 직접 체험도 할 수 있고 좋네요... 여친이랑 가기에도 좋을 것 같아요 ^^

  10. BlogIcon 악랄가츠
    2009.08.28 23:08 신고

    흑... 주말 저녁....
    염장 포스팅을 하시다니 ㅎㄷㄷ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11. BlogIcon 몸부림
    2009.08.28 23:46 신고

    와우 낭만적인 사진이네요~~
    모델분과 잘 어울리시는데요?ㅎㅎ

  12.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08.29 02:00 신고

    두분이 아름다운 체험을 하고 오셨군요... 라이너스님은 카리스마 있으시면서도 참 다정다감하시군요
    사진도 참 잘 나왔네요..아이들은 도예체험을 해서 http://jongamk.tistory.com/408에 보면 만든 보물1호 2호입니다.ㅋㅋ

  13. BlogIcon Design_N
    2009.08.29 02:50 신고

    아~ 위에 댓글 날짜를 보니 겨울이었네요!^^ 갱신스...킬...ㅎㅎ
    옷이 두꺼워보여서~ '엇? 언제 다녀오신 거지?' 했는데... 크크
    내 전속모델 이라는 말이 참... 멋진 것 같아요!!!!>0<

  14. BlogIcon 초록누리
    2009.08.29 04:50 신고

    좋은 분과 좋은 곳 다녀오셨네요 ^^
    여친님.. 아름다우세요!

  15.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08.29 06:32 신고

    오랜만에 보는 커플사진입니다.~^^
    좋은 주말되세요~

  16. BlogIcon 하수
    2009.08.29 07:08 신고

    캬~ 어울리는 한 쌍의 커플 되시겠습니다.^^

  17. BlogIcon 쿠쿠양
    2009.08.29 17:50 신고

    아우웅 넘 행복해 보이시네요^^ 연인이 찍어준 사진이라 그런지
    더 다정하게 나온것같아요~

  18. BlogIcon 하록킴
    2009.08.29 22:17 신고

    상당히 난해한 작품들이 많이 전시되어 있군요^^; 갑자기 머리가 아포-_-; 그리고 커풀사진 부럽다~~! ㅜ.ㅡ

  19. BlogIcon 보링보링
    2009.08.30 23:01 신고

    와~즐거운시긴이셨겠어요~부럽네요..전 몸상태가 별로라 집에서 방콕했는데..아..어지러워요..ㅠ.ㅠ

  20. BlogIcon 도로시♪
    2009.09.01 09:49 신고

    사진만 봐도 행복하네요^^
    좋은 곳에서 영화처럼, 시간을 함께 할 수 있다는 것!
    그자체만으로도 기분 좋은 일이 아닐까 싶어요~
    그나저나 도예실력이 넘 좋으신거 아니에요?^^

  21. BlogIcon 함차가족
    2009.09.01 11:50 신고

    아늑한 공간..가족들과 나들이 좋겠네요..
    연인들도 물론..먼길이라..언제나 리뷰를 열심히..담아두고 있답니다.
    원정길 가려면 아직도 아이들이 좀더 커야하기에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