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며칠 전 남자친구가 집으로 인사를 왔습니다. 부모님은 제가 외국인 남자친구를 사귀고 있단걸 이미 알고계셨지만 아직까지 한번도 결혼에 대해선 생각을 안해보셨나 보더라구요. 사실 인사하러 온다는 말 할때도 떨떠름하셨는데 막상 남자친구가 집에 들어오자마자 표정이 영 불편해보이셨습니다. 인사도 받는둥 마는둥에, 남자친구가 나름 생각해서 한우갈비세트까지 사왔는데 고맙단 말도 없으셨고, 한국말은 서툴러도 대화는 가능한데도 들은채 만채 별로 이야기를 나누실 생각이 없어 보이셨어요. 부모님 눈치도 보이고, 남자친구에게도 미안하고... 정말 가시방석이 따로 없었네요.

 

심지어 남자친구가 돌아가고 나서는 절더러 잠깐 앉아보라고 하시더니... 멀쩡한 한국 사람 놔두고 굳이 외국인을 만나야겠냐고까지 하십니다. 너무 속상하고, 힘드네요. 그저 그가 외국인이라서 싫어하시는걸까요? 아니면 다른 이유라도 있는걸까요? 그는 정말 좋은 사람이고, 외국인이든 한국인이든 상관없이 저는 정말 그를 사랑하는데... 이렇게 완강히 반대를 하시니 정말 어떻게 설득을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저는 도대체 어떡하면 좋을까요? 그와 함께 확 도망이라도 가버려야하나요? 아니면 정말 이대로 포기해야만 하는걸까요?

 

 

외국인 남자친구에 대한 부모님의 반대로 고민중이라는 S양의 고백. 그렇다면 과연 S양은 어떡게 해야할까? 이대로 사랑하는 그를 포기해야 하는걸까? 아니면 로미오와 줄리엣처럼 부모님의 반대에도 결혼을 강행해야만 하는걸까? 지금부터 필자와 함께 고민해보도록하자. 브라우저창, 고정!

 

 

1. 부모님은 대체 왜 반대하시는걸까?

 

외국인이란 사실 빼고는 정말 능력도 있고, 다정다감하고, 나를 정말 사랑해주는 최고의 남자친구인데... 부모님은 대체 왜 그런 그를 반대하시는걸까? 이는 부모님이 은연중에 흘리신 말씀...

 

"멀쩡한 한국사람도 많은데 왜 굳이 외국사람을..."

 

...애 답이 있을것이다. 어쩌면 당신은 발끈할지도 모른다.

 

"요즘 같은 시대에 그런걸 따지다니 우리 부모님이 이렇게 구닥다리인지 몰랐어!"

 

...하고 말이다. 하지만 부모님 입장에서 한번 생각해보자. 결혼 하고 외국으로 나가서 산다고하면 금이야 옥이야 키워온 딸 하나 잃는거 아닐까? 음식부터, 언어, 문화적 차이까지 모든게 다른데 잘해나갈수 있을까? 한국에서 산다고해도 외국인이랑 결혼해서 산다고하면 사회적 인식이 호의적이기만 한건 아닌데 잘 견뎌낼수 있을까? 아니 그 둘은 잘 견딘다고 하더라도 나중에 손주라도 태어나면 그 금쪽같은 손주가 혼혈이라고 따돌림이라도 당하는건 아닐까.

 

결국은 당신을 걱정해서 그런거다. 무조건 부모님 말씀을 잘듣자는 말을 하는게 아니다. 그렇게도 당신을 사랑하시는 부모님을 잘 어르고 달래서(?) 설득해도 모자랄 판에 맞서고 다투는건 결코 현명한 방법이 아니란거다. 명심하라. 부모님은 당신의 적이 아닌, 그 어떤 경우에라도 당신만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당신의 조력자란 사실을...

 

 

 

2. 어떻게 해야할까?

 

부모님이라고 '무조건 안돼.'라고 하는게 아니다. 앞서 말했듯 분명히 이유가 있고 그 이유는 결국 당신을 사랑한다는데서부터 온다. 부모님은 당신이 행복하길 바란다. 그리고 그런 딸이 원하는 사람과 결혼하는게 행복이란것도 잘아실꺼다. 하지만 그 행복을 꺽고라도 반대하신다면 분명히 그 행복에 문제가 될수있는 부분들을 생각하고 계시기 때문일꺼다.

 

일단 부모님과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눠보자. 왜 그가 싫은지, 어떤 부분이 걱정되시는건지... 합리적인 이유가 있다면 마냥 반대한다고 감정적으로 대처하고 원망할께 아니라 당신 스스로도 다시 한번 생각해보자. 가던 길을 멈추고 돌아가란게 아니라... 가다가 힘들면 잠시 쉬어가란 말이다. 결혼이란거... 좀 더 지켜보고... 일이년 늦게 한다고해서 크게 안될것도 없다. 급히 먹은 밥에 목이 메이는 법. 당장 결정을 내리기 어렵다면... 당장 부모님을 설득하기 어렵다면... 좀 더 시간적 여유를 가지고 문제를 바라보자.

 

그리고 반대하는 결혼에 대한 설득과 고민은 당신 혼자서 할일이 아니다. 연애를 할때는 당신과 그의 관계지만 결혼을 생각하고 있는 이상 그도 이미 당신 집안과 떼어놓고 생각할수는 없는 사람인것이다. 혼자서 고민하며 부모님을 설득할 방법을 찾지말고, 남자친구와 함께 고민해보고, 남자친구가 부모님의 점수를 딸수 있는 방법도 같이 찾아보는거다.

 

 

 

3. 도저히 극복할수 없다면 헤어져라.

 

남 말이라고 너무 함부로 한다고? 천만에... 마음을 진정시키고 잘 생각해보자. 연애라는건 그저 시작에 불과하다. 두 사람이 나중에 결혼까지 가게되면 정말 많은 일을 함께하고 겪어나가야할것이다. 좋은 일도 물론 많겠지만 그못지않게 힘든 일도 분명히 있을것이다. 부모님의 반대 극복, 주변의 시선, 문화적 언어적 충돌, 2세에 대한 차별 문제까지... 그런데 이제 그 첫단추일뿐인 부모님조차 제대로 설득하지 못한다면 설혹 결혼을 강행할지라도 계속 같은 문제로 부딛히고 괴로워하게 될지도 모른다.


연애는 반은 환상이요 반은 현실이지만, 결혼은 철저하게 현실이다. 물론 진짜 헤어지란 말은 아니다. 하지만 이 문제 하나 해결 못해서 포기를 생각한다면 그냥 헤어지라는거다. 정말 그토록 서로를 사랑하고 있다면, 도저히 포기 못할정도로 사랑하고 있다면 당당하게 극복해보라. 온실안에서 피어난 화초보다 비바람을 맞으며 어렵게 지켜나간 사랑, 더 아름답고 소중하지 않겠는가?

 

 


요지는 부모님이 반대하면 헤어지라는게 아니라... '반대하지 않게' 만들어 보라는거다. 부모의 반대를 속상해 하고, 반항하고, 굴복할게 아니라. 왜 반대하는지를 들어보고 설득할 생각을 해야한다. 자식이기는 부모 없고, 지성이면 감천이라고 했던가. 어떠한 반대에도 도저히 못헤어질 정도로 서로 사랑하고 있다면 부모님이 반대하는 이유를 찾아 그 반대를 뛰어넘어 보라는거다. 그와중에 상대의 당신에 대한 진심을 알아볼수도 있을것이고, 함께 반대를 이겨나간만큼 둘 사이가 더 단단해지기도 할테니까. 자신이 옳다고 믿는 무언가를 위해 힘들지만 함께 노력하는일... 그것이야말로 정말 아름다운 사랑아닐까? ^^ 필자는 언제나 당신의 사랑을 응원한다. 당신의 사랑이 아름다운 결실을 맺는 그날까지! 라이너스의 연애사용설명서는 계속된다. 쭈욱~

 

 

+자매품: 외국인 남친을 사귀고싶은 여자들의 심리는?

            외국인 남자친구에 대한 오해와 편견 4가지

 

카카오스토리에서 연애사용설명서 [소식받기]

 

반응형
댓글
  • 이전 댓글 더보기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