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일본 오사카의 신사이바시에 갔을때의 일이다. 붐비는 도심의 분위기를 한껏 느끼며 걷던 우리는 저녁 식사를 위해 오사카에서 꽤나 유명하다는 한 초밥집에 들어갔다. 들어가자마자 유카타를 입은 아주머니들이 우리를 반겨 맞았고, 다다미로 된 바닥에 심지어는 신발을 넣는 신발장까지 마치 약방의 약전함처럼 고전적인 분위기다. 이런 분위기도 괜찮은걸...^^

신발을 넣고 나무로 된 카드를 뽑으면 신발장이 잠기게 되어있다. 우리나라 찜질방과 비슷한 형태지만, 분위기가 어딘지 모르게 고전적(?)이다. 동양풍으로 엔틱하달까..^^;


다다미 방으로 들어가는 복도에서 한컷^^; 복도가 어른 한명정도만 걸어다닐 수 있을정도로 매우 좁다. 인구 밀집도가 높은 곳이여서일까 아님 문화가 그런걸까. 어쨌든 복도를 막아버리면 다른 사람이 지나갈수 없기에 재빨리 한컷을 찍어야만했다.^^a


조그만 다다미 방으로 들어가 주문을 하고.... 드디어 등장한 초밥세트... 김, 장어, 마구로, 새우, 연어... 와아.. 침넘어간다.ㅠㅠ 원래 초밥을 좋아했지만 초밥의 본고장이라는 일본까지 와서 초밥을 먹게 될줄이야... 호강(?)하는 건가...^^; 감사히 먹겠습니다~ 하고 젓가락을 뜯으려는 순간...


음? 이게 뭐지? -_-a

How to use Chopsticks...^^;

갑자기 데스노트의 한장면이 생각나는군...


ㄷㄷㄷ; 어쨌거나 우리 동양인들은 너무나도 쉽게 사용하는 젓가락. 어떻게 사용하단것쯤은 매우 잘 알고있다. 하지만 서양인들에겐? ^^; 대충 번역해보자.

1.아래 젓가락을 엄지손가락과 넷째손가락의 끝으로 고정시킨다.
2.윗쪽 젓가락을 엄지손가락끝으로 잡는다. 둘째손가락과 가운데 손가락은 연필 잡듯이 한다.
3.윗 젓가락과 아랫젓가락이 서로 만나도록 조작(?)한다.ㅋ
4.젓가락을 브이자 형태로 만들어 음식물을 집는다.

어떤가? 매우 친절한 설명이지 않은가? 젓가락이란 걸 태어나서 처음 본 사람이라면.. 아님 남들이 사용하는걸 본적은 있지만 한번도 써보지못한 사람이라면... 꽤나 도움이 되는 설명이 아닐수없다. 다만.; 사용설명서를 보고 배워봤자 어지간히 손재주가 있는 사람이 아니고서는 수십번 시도해봐도, 음식을 제대로 집어내지 못할것이지만... 초심자라면 충분한 경험과 노력없이는 꽤나 힘들듯하다. 하지만 로마에 가면 로마법을 따르라고... 어색하고, 힘들어서 심지어는 초밥을 여러차례 떨어트리는 한이 있더라도... 그나라의 음식과 문화를 체험해 본다는 점에서는 꽤나 유쾌한 기억으로 남게되지않을까. 자, 서양인 여러분, 오늘 저녁 모두들 젓가락질에 도전해 봅시다^^;

재미있게 보셨다면 추천 부탁드릴께요^^

반응형
댓글
  • 이전 댓글 더보기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