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양의 사연,

 

무뚜뚝하기 그지없는 성격의 제 남친 K. 원래 무뚝뚝하고 말도 좀 함부로 하는 편이고, 매사에 무심해 보이는 그였지만... 그런 그에게 끌렸던게 제 죄라면 죄일까요. 그에게 반해 제가 먼저 고백했고, 의외로(?) 그도 거절하지 않아서 사귀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솔직히 막상 사귀면 좀 달라질꺼란 기대도 있었죠.

 

늘 제가 먼저 전화하고, 카톡 하고, 먼저 만나자고 하고... 그는 종종 연락을 안받기도하고, 문자 답도 잘안해줍니다. 그래서 제가 가끔 투정이라도 하면...

 

"내가 원래 연락을 잘 안하는 성격이야. 니가 이해해."

 

...란 말로 미리 방어막을 칩니다.

 

발렌타인 데이때도... 솔직히 그가 챙길꺼라 큰 기대는 안했지만... 속상한 마음에...

 

"난 편의점에 파는 천원짜리 초콜렛이라도 괜찮았는데..."

 

...라고 볼멘 목소리로 투정도 해봤지만...

 

"나 그런거 원래 안챙겨. 나 원래 그런 성격인거 알잖아."

 

그렇게 저 혼자 기념일 챙기고, 선물 챙기고, 편지 챙기고... 그와 처음 사귀기 시작했을때는 그가 그저 절 바라봐주었다는것만 해도 행복했는데... 이제는 조금씩 쓸쓸해지네요. 그가 있음에도 저는 아직도 혼자란 생각에 외롭습니다. 저 너무 힘든데... 이 연애 계속 하는게 맞는걸까요? 아님 원래 그런 남자라는걸 알고 사귄거니 제가 이해하려 계속 노력해야하는 걸까요?

 

 

차라리 솔로라면 솔로지... 벌 받는것도 아니고 이게 무슨 힘든 사랑인지... 연락이란 사귀는 사이에 주고받는 기본적인 예의일진데 자기 성격이 원래 그러니 자신은 아무것도 안하겠다고 한다면... 도대체 사귀는 것과 사귀지 않는게 뭐가 다른걸까?

 

 

 

나는 원래 그런 사람이니, 그런 나를 있는 그대로 인정해 달라는 말. 그것조차도 사랑이란 말. 어떻게 보면 그럴듯하다. 하지만 반대로 말하면, "나는 변하지 않겠으니, 그런 나를 위해 니가 변해달라."란 편리하고 이기적인 주장일지도 모른다. 서로 남이라면 모르되 서로를 알아가야하고, 이해해 나가야할 연인 사이에서 그런 태도라면? 역시 곤란하겠지?

 

짝사랑이 슬픈 이유가 뭘까? 그렇다. 바로 내가 상대방에게 어떤 영향도 줄수 없기 때문이요, 나로 인해 상대방을 변화시킬수 없기 때문이다. 서로에게 아무런 영향도 주지않고, 상대를 위해 달라지려는 아무런 노력이 없다면... 그게 짝사랑과 다른게 뭐가 있을까? 물론 상대를 나에 맞춰 바꾸란 말은 오만이지만... 나는 원래 이런 사람이다. 라고 선을 그어놓고 상대가 그 선을 넘지 못하게 만든다면... 그건 오히려 친구만도 못하지 않을까.

 

사랑하기 때문에 자신을 바꿔나가고, 상대방에 맞춰나가는게 사랑하는 사이, 즉 연인(戀人)이다. 자신은 아무런 노력을 안하겠으니 일체의 요구를 듣지않겠단 말은 당신을 사랑하지 않는다는 말이다. 설혹 자신을 절대 변화시킬수없다는 강철같이 흔들림없는 굳건한 의지를 가지고 있는 사람일지라도... 정말 자기가 좋아하는 그녀를 위해 바뀌는게 또 남자다.

 

 

 

여기서 S양이 택할수 있는 방법은? 자신의 속마음을 그에게 솔직하게 털어놓아보는것. 투정도 아니고, 상대방에게 바꿔달라는 요구도 아닌... 지금까지 자신의 기분이 어땠는지 말이다. 그런 당신의 심정에 그가 공감해준다면, 당신이 굳이 요구하지 않아도 그는 바뀔것이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변화가 없다면, 역시 그땐 신중하게 생각해봐야겠지?

 

연애의 시작은 어느 한쪽이 더 좋아하는 걸로 시작한다. 하지만 막상 사귀고 나서부터는 동등하고, 또 동등'해야만'하는게 바로 연인 관계다. 혼자서만 바라보고, 혼자서만 주고있다면... 당신은 결국 지쳐버리게 될지도 모른다. 언젠가 보다 나은 인연을 만나 '주고받는' 사랑의 기쁨을 알게된다면, 어쩌면 지금까지 당신이 알아왔던 그것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깨닫게 될지도 모른다. 당신에게 주는 기쁨만이 아닌, 받는 기쁨까지 줄수있는 '당연'한 인연이 다가오길 기원하며... 라이너스의 연애사용설명서는 계속된다. 쭈욱~

 

 

+자매품: 무뚝뚝한 그여자, 애교도 연습이 가능할까?   

카카오스토리에서 연애사용설명서 [소식받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재미있으셨나요? 그렇다면 연애사용설명서를 '구독' 해보세요^^
            
     
  1. BlogIcon 에스델 ♥
    2015.06.30 09:40 신고

    원래 그런 성격이니 이해하라는
    남친때문에 고민인 여자분이
    진정 주고받는 사랑의 기쁨을
    알게되면 좋겠습니다.^^
    좋은 하루보내세요!

  2. BlogIcon 금정산
    2015.06.30 10:05 신고

    연애 힘들죠 ㅎㅎ
    상대방의 마음을 이해해야만 그 만남이 오랜가는 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3.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5.06.30 10:29 신고

    하... 연애 언제 들어도 참 어려운 숙제인것 같아요.

  4. BlogIcon @파란연필@
    2015.06.30 12:19 신고

    역시 남자와 여자는 참 많이 다릅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5.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06.30 12:56 신고

    서로 맞춰야 하는게 맞는 것 갖아요~~

  6. BlogIcon 봉리브르
    2015.06.30 14:08 신고

    아무리 원래 그런 거 안 챙기는 사람도
    호감이 가거나 사랑하는 여자는 챙기기 마련입니다.
    저 정도면 성격이 무뚝뚝해서가 아니라
    호감이 전혀 없는 것으로 봐야 할 것 같네요..

  7. BlogIcon 워크뷰
    2015.07.01 05:53 신고

    나는 원래 그런사람이다 이건 아니다 싶네요!

  8. BlogIcon kangdante
    2015.07.01 07:46 신고

    결혼후도 아니고
    연애시절에 이러는 사람..
    결혼후에 걱정이 됩니다.. ^^

  9. BlogIcon 죽풍
    2015.07.01 09:10 신고

    여자든 남자든 타인의 내 성격과 생각에 맞추려고 하는 사람은 대단히 위험합니다.
    평생 만나도 절대 고쳐지지 않는 것이 성격입니다.
    이런 커플은 차라리 헤어지는 것이 현명합니다.
    서로를 인정하는 자세가 중요합니다.
    진정으로 상대방을 좋아하고 사랑한다면 그 성격도 존중할 줄 알아야 합니다.
    나는 원래 그런 사람이다,,라는 말은 누구에게도 해당되는 말로서, 서로가 성장해 온 과정과 그 사람의 성격을 존중할 때만 평화로워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