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얼마 전 매력적인 그녀, 솔로인 이유는?...을 포스팅하고 공감해주시는 분들이 많았다. 1번부터 6번까지 모두가 다 자기 이야기인거 같다는 분들과 자기도 몇가지 해당사항이 있는데 솔로를 탈피하기 위해서는 체크 해두고 노력해 봐야겠다는 등... 다양한 댓글들이 달렸는데... 그중 한 의견...

귀차니즘 때문에 솔로라... 그건 아닌거 같네요.
다 필요없고요. 주변에 남자가 없는거죠. 남자가...
여중,고 나와서, 여자들만 가득한 인문대 대학 생활,
회사에 들어와도 어째 남자들은 안보이고 여자들만 넘쳐흐르네요.
저희 회사에선 애교없고 그냥 평범한 사람이라면 남친 없는 확률이 거의 80%이상이네요.
원래 도시라는게 여자들이 더 살기좋기 때문에 이쁘고 젊은 여자는 많은데 남자는 많이 없죠.
어쩌다 괜찮은 사람 보이면, 여지없이 유부남이고.-_-a
소개팅 제의요? 다 떠보기가 태반이죠. 정작 소개팅까지 가는 경우는 거의 없네요.

흠... 이거 왠지 우울한 공대생의 연애사가 떠오르는건 왜일까? ^^; 남중, 남고, 공대, 군대, 남자들만 득실거리는 회사... 결국은 솔로로 늙어간다는 슬픈 사연^^; 그들은 말하곤 한다. 귀차니즘이 아니라. 정말 눈씻고 찾아봐도 주변에 없는데 어쩌라고! 내 주위엔 남자가 한명도 없어. 내주위엔 여자가 씨가 말랐어. 그럼 그많은 남자들과 여자들은 도대체 다 어디있는걸가? 하늘을 봐야 별을 딴다고 만나라도 봐야 뭔가 시작을 할터인데... 어떤 운좋은 사람들이 독식(?)하고 있길래 코빼기도 안보이는걸까? ^^;

그들은 말하곤 한다.
 
"내 '주변'엔 괜찮은 사람이 없어!"

...라고 말이다. 바로 그게 문제다. 당신은 오로지 주변에서 괜찮은 사람이 있나 없나 살펴봤을 뿐이다. 이를테면 차려진 밥상이 있으면 밥을 먹고, 밥상이 안차려져 있으면 누군가가 차려 줄때까지 굶겠다는 말^^; 간단한 예를 들어보자. 당신은 솔로다. 얼굴도 괜찮은 편이고... 안정된 직업도 물론 있다. 대인관계도 좋은 편이라... 친구들과 종종 어울리곤 하는데... 평일에는 한번씩 칵테일바 같은데서 술잔을 기울이기도하고, 주말에는 커피샵, 미용실, 문화생활, 쇼핑 등을 통해 한주의 스트레스를 풀기도한다. 자, 여기서 짚고 넘어가야할 포인트는 뭘까? 그렇다. 바로 당신의 행동 반경이다. 지금 당장 종이와 펜을 들고 당신의 행동반경을 그려보라.

집-직장-동성친구들-음식점-술집-영화관-백화점-커피샵...

생각나는데로 다 적어놓고 간단한 분석을 해보자. 집? 당연히 가족외에는 이성이 없다. 직장? 앞서 말했듯 여자들과 유부남들만 득실거린다. 동성친구들? 여자들끼리 어울리는데 갑자기 끼여들어 어울릴 수 있는 강심장의 남자는 없을것이다. 이런 식으로 하나하나 당신의 행동반경에 대해 분석해보면... 결론은 하나다. 당신의 '주변'에는 괜찮은 남자가 없는것이다. 그게 바로 당신이 솔로인 이유이기도하고. 등잔 밑이 다른곳보다 밝고 익숙하다고 거기서만 떨어뜨린 반지를 찾으려고 하지마라. 반지는 당신이 생각한 곳과 전혀 다른곳에서 튀어나올지니.. 과감하게 당신의 기존 행동 반경을 벗어나라! 당신이 이미 인정하듯 '씨가 말랐다'고 생각되는 곳에서 아무리 운명의 그를 찾아봐야 헛일이라는 것이다.

일단 필자가 몇군데 추천해보자면 영어회화학원, 인터넷 동호회, 헬스장, 종교모임, 자원봉사 등이 있겠다. 하지만 위의 장소 중 하나를 선택할 때 주의해야할 점은 꼭 이성을 만난다는 불순한(?) 동기보단 스스로의 즐거움과 취향이 반영되어야 한다는 점이다. 물론 연애를 하겠다는 동기가 나쁘다는게 아니라(필자는 연애 블로거다.;) 단지 이성을 만나기 위한 목적으로 그런 모임에 나가다보면 몇번 해보다가 운명의 그(그녀)를 만나지 못하면 자칫 초반에 포기해버릴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하지만 좋아하는거라면 꾸준히 즐겁게 하면서 괜찮은 사람들과 접촉할 기회 역시 점점 늘어나기 때문. 즉 연애를 하기위해 취미 활동을 하라는게 아니라, 취미 활동을 즐기면서 연애의 기회를 덤으로 얻으란 얘기다. 또한 남녀를 떠나 이성에게 가장 매력적으로 보이는 모습은 뭔가에 몰두하고 열정적으로 노력하는 사람일 것이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은 당연히 열심히 할수밖에 없고, 그 모습이 이성에게 매력적으로 어필할수있기까지 한다면 그야말로 뀡먹고 알먹고가 아니겠는가? 물론 자기발전은 덤이다^^

소개팅 같은 인위적인 만남으로 이성을 만나기가 힘들고, 여러번의 실패를 맛보았던 사람이라면 더더욱 이 방법이 더욱 효과적이다. 아무래도 소개팅은 모르는 사람들이 처음 만나서 마음에 들면 계속 사귀고, 아니면 그대로 연락을 끊는 방식. 아무래도 초반에 모든 승부를 걸어야 하기에 실패하기 쉽고, 막상 만나러 나가도 무슨 말부터 해야할지 어색하기 짝이없다. 하지만 같은 취미, 취향으로 만난 사람들끼리는 소재거리가 넘친다. 그야말로 밤을 꼬박 새우면서 이야기를 해도 끝나지 않을 지경...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어울리고 친밀함이 싹트고 사랑으로까지 발전하는 좋은 결과를 맺을 수 있다는 것이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자를 돕는다고 했다. 왜 내 '주변'에는 괜찮은 사람이 없지라고 푸념만 하지말고, 당신의 그 '주변'을 또다른 곳으로 바꾸는 노력을 해보자. 막말로 되는 사람은 군대에 넣어놓아도 애인이 생긴다.ㄷㄷ; 그대들의 새콤달콤한 무지개빛 연애를 위하여! 화이팅!

솔로를 탈출하시기 원하신다면, View On의 손가락을 꾸욱 눌러주세요, 제가 빌어드릴께요! 비나이다~ 비나이다!
반응형
댓글
  • 이전 댓글 더보기
댓글쓰기 폼